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플라스틱 프리가 좋습니다.

란타공작실/나만의 작은 브랜드

by rantaworks 2020. 10. 8. 15:46

본문

란타공작실은 '플라스틱 프리'를 지향합니다.

아예 포장이 없으면 '제로 웨이스트'를 실천할 수 

있겠지만, 배송 중 제품의 안전과 정성스런 선물을

받는 기분을 위해 포장이 아예 없을 순 없지요. :-)

 

 

종이 뽁뽁이 (완충재)

 

 

 

 

분리배출시 뜯지 않아도 되는 종이테이프

 

 


부직포, 비닐 뽁뽁이 등을 쓰지 않으려고 합니다.

제품과 택배 상자, 뽁뽁이, 테이프 모두 종이에요.

슬리브 제품은 면 파우치에 넣어 

에코 주머니로 재사용 하실 수 있도록 합니다. 

포장 단가는 말도 못하게 올라가지만 (흐흡!!)

그 이상의 가치를 한다고 확신합니다.

 

 

 

 

코팅 되지 않은 상자.

 

 

 

보증서를 제품 상자에 끼워 보내는 이유도 

즉시 버려지는 OPP를 사용하지 않기 위해서에요. 

모두 맘 편히 재활용으로 배출할 수 있게 애씁니다.

 

( 드물지만 비닐 뽁뽁이로 받으시는 경우는,

사용되었던 깨끗한 비닐 뽁뽁이를 모아두었다

재사용 하는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D )

 

 

 

"플라스틱 쓰지 말고 이 행성을 구합시다." 티코스터 제작.

 

 

 

 


 

 

 

일상 생활 속에서도 관심이 무척 많은 주제라

나름 몇 년 간 애쓰고 있습니다.

하지만 완벽하게 단 하나도 안 쓰진 않아요. 

어쩔 수 없이 써야 되는 상황도 생기니까요. 

 

 

1. 플라스틱 통에 든 세정제 사지 않기

> 샴푸바,린스바,설거지바 사용

 

2. 일회용 플라스틱 소비하지 않기 

> 생수 구입 없이 브리타 정수기 사용 

> 실리콘 생리컵 사용

> 텀블러 사용 

> 물티슈 사용 자제 

> 스텐,대나무 빨대 사용

> 식자재, 음식 배달 자제

 

3. 비닐, 미세 플라스틱 소비하지 않기

> 에코백 사용

> 휴지통용 생분해 봉투 구입해 사용

> 시판 수세미, 샤워볼 대신 천연수세미 사용

 

4. 플라스틱 칫솔,액체 치약 대신

> 대나무 칫솔과 고체 치약 사용

 

 

 

 

더 장황하게는 못하고 이 정도인 것 같아요.

제품명까지 적으려다 괜한 홍보일까 자제했습니다.

 

대형 마트에 가면 야채 하나만 사려해도

비닐과 플라스틱에 들어있어 너무 죄책감 들어요.

개개인이 하는건 한계가 뚜렷하고 효과도 미미한데,

강력하게 법으로 규제해 기업들이 훨씬 더 

애쓰도록 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란타공작실 > 나만의 작은 브랜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플라스틱 프리가 좋습니다.  (0) 2020.10.08
사업자 전환 두둥!  (0) 2020.09.16
RΔNTΔ 에코백  (0) 2020.06.02
로망실현 다락방 작업실  (0) 2020.04.10
RΔNTΔ 메시지카드  (0) 2020.04.07
RΔNTΔ 씰링스탬프  (0) 2020.04.07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